한국공항공사, 국토부 'K-드론시스템' 사업자 선정
한국공항공사, 국토부 'K-드론시스템' 사업자 선정
  • 이형선 기자
  • 승인 2021.06.1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이 기사를 번역합니다

통신적·물리적 장애구간 해소된 드론길 탐색하는 ‘도심분야’ 사업자 선정
울산공항 및 근처 도심 실증으로 드론교통관리시스템 추진
[사진: 한국공항공사 제공]
한국공항공사(사장 손창완)는 10일 드론의 안전성을 높이고 사업영역 확장을 지원하기 위한 국토교통부의 ‘K-드론시스템’ 실증사업의 ‘도심분야’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.  [사진: 한국공항공사 제공]

한국공항공사(사장 손창완)는 10일 드론의 안전성을 높이고 사업영역 확장을 지원하기 위한 국토교통부의 ‘K-드론시스템’ 실증사업의 ‘도심분야’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. 

K-드론시스템은 드론의 비행계획승인, 위치정보 모니터링, 주변 비행체와의 충돌방지 기능을 하는 드론교통관제시스템으로, 국토교통부는 국민의 관심이 높고 실제 사업화 가능성이 큰 분야(공항, 도심, 장거리·해양 등)을 중심으로 7개 실증사업 수행 사업자를 선정했다. 

한국공항공사는 도심 내 다수 드론에 대한 식별 및 충돌방지 기능을 구현해 장애구간이 해소된 드론길을 탐색하는 ‘도심분야’ 사업자로 선정됐다.

공사가 추진하는 시스템이 실용화되면 드론의 물류서비스, 도서지역의 의료서비스, 건설 현장의 공정관리 등 여러 분야에서 드론을 통합관리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

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은 "우리나라 드론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드론교통관리시스템과 도심항공교통 인프라 개발·구축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"며 "이번 K-드론시스템 실증 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으로 드론 일상화에 기여하겠다"고 말했다.
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